하나님의 청사진



저    자    박철수

출    판    2010.10.20

페이지    247

가    격    11,000원

책 소개


『하나님의 청사진』은 혼혈아로 태어난 저자 박철수 목사가 인생의 고난과 역경 그리고 드라미틱한 만남과 사건들을 통해 하나님이 예비해 놓으신 그의 여정을 들려준다. 일을 계획하시고 이루시는 하나님의 놀라운 능력을 느낄 수 있다.


저자 소개


저자 : 박철수
저자 박철수는 연세대학교 1학년 재학 중 펄벅재단의 제1호 장학생으로 선발돼 미국 유학의 길에 올라 휴스턴대학교에서 경영학을 전공했다. 그 후 은행장을 지내다가 부르심을 좇아 사우스웨스턴침례신학대학원SOUTHWESTERN BAPTIST THEOLOGICAL SEMINARY에서 신학을 공부한 후 현재 휴스턴에서 다민족교회인 뉴라이프침례교회를 담임하고 있다. 또한 쿠바는 물론 멕시코에 학교를 세우며 하나님 나라를 확장시키고 있다.



목차


Chapter 1_하나님의 청사진
아바나 | 산불처럼 퍼지는 가정교회 | 윌리엄 목사 | 마하샤바! | 하나님의 청사진 | 한 번의 선택 | 인생의 의미 | 양키처럼 생겼으니까 | 소원 | 펄 벅과의 만남 | 서양 놈, 읽어 봐 | 기적 | 영어로 꿈꿀 때까지 | 버몬트에서 | 상처 | 월터 편집장 | 제니퍼 브라운 | 여사님, 믿어 주세요 | 무너지는 재단 | 도망병

Chapter 2_뚫고 나가는 힘
광부의 삶 | 폭발사고 | 운전사 | 결혼 | 불화 | 하나님의 음성 | 국경에서 | 고난 중의 축복 | 휴스턴 | 쌀라! 뚫고 나가는 힘 | 석유 갑부의 사기극 | 열려라 에바다! | 에바다의 시작 | 계속되는 에바다

Chapter 3_하나님 나라
평신도의 비전 | 하나님 나라 | 형무소 교회 | 덧없는 죽음 | 10년 기도 | 예언 | 주님의 길로 | 알 수 없는 고난 | 비전 | 몽상가와 비전가 | 하나님의 MVP | 지상명령 | 치유의 기적 | 밀고 | 밀회 | 비전을 현실로 | 삶의 의미 | 첫 위기 | 건물 없는 학교 | 첫 열매 | 금덩어리 | 힘든 여행 | 가나안 땅 | 욕심 | 추방 | 이제 어디로


출판사 서평


“너희를 두고 계획하고 있는 일들은 오직 나만이 알고 있다 내가 너희를 두고 계획하고 있는 일들은 재앙이 아니라 번영이다 너희에게 미래에 대한 희망을 주려는 것이다 나 주의 말이다”
(렘 29:11)

마하샤바! 하나님의 청사진
몇 해 전 이 말씀 중에 ‘계획’이라는 단어가 내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 단어는 히브리어로 ‘마하샤바’이며 ‘청사진’이라는 뜻이다. 즉 건축기사가 건물을 짓기 전에, 완성된 겉모습은 물론 상세한 내부와 심지어 건축에 필요한 자재의 양까지 전부 계산해서 만든 도면을 말한다. 이 청사진은 한 장이 아니라 여러 장인데, 공사업자들과 기술자들은 이에 따라 그대로 일을 추진한다. 사실 이 설계도는 종이 몇 장에 불과하다. 하지만 전체 공사비의 10%에서 25% 이상의 막대한 비중을 차지하는데, 그만큼 중요하다. 하나님께서는 우리 각자를 위해 이런 중요하고도 섬세한 청사진을 가지고 계신다. 이 청사진은 우리에게 재앙이 아니라 희망이 넘치는 미래를 주기 위함이다. 이 말씀이 내 인생을 바꾸었다. 우리를 향한 하나님의 계획은 세상의 어떤 힘도 꺾을 수 없는 것이다. 어떠한 권세도 그것을 변경할 수 없다! _저자의 고백

내 인생은 이때를 위한 전주곡
대문호 펄 벅과의 만남, 뜻밖의 미국 유학길, 월남전 반대 탈영, 캐나다 도주, 이삿짐 센터 짐꾼, 니켈광산 광부, 택시 운전사, 은행장, 하나님의 종……. 저자의 인생 여정은 그야말로 드라마틱하다. 그는 혼혈아로 태어나 자라면서 숱한 놀림과 차별대우를 받고 오로지 ‘생존’에만 골몰하며 살았다. 그저 남들보다 더 잘사는 것이 인생의 목적이었다. 그러던 중 예수님을 만났다. 수단 방법을 가리지 않고 나 중심적으로 살던 삶이 조금씩 변화되었다. 하지만 삶이 한순간에 순탄해진 것은 아니다. 오히려 하나님의 시험trial의 과정을 통해 녹록지 않은 고난의 시기를 견뎌내야 했다. 금융계 최고의 자리를 내려놓고 하나님의 부르심을 좇아 목회자의 길을 걸어가는 중에도 처참한 실패감을 맛보아야 했다. 하지만 도무지 이해할 수 없는 그런 사건들조차 결코 우연이 아님을 직감했다. 상처와 실패와 실수까지도 다 사용하셔서 하나님 일에 쓰임 받기 위한 훈련이었던 것이다. 그래서 저자는 지난 인생 여로에 펼쳐진 모든 사건들이 하나님의 ‘마하샤바(청사진)’ 안에서 허락된 것이라 고백한다.

그 모든 연단을 통해 하나님께서는 그에게 휴스턴에 다민족교회를 설립하고, 쿠바에 신학교와 100여개의 지교회를 세우게 하셨다. 또한 중국과 멕시코 등지에도 하나님 나라를 넓혀가게 하셨다. 하지만 그의 삶을 향한 하나님의 청사진은 아직 끝나지 않았다. 이제 저자는 북한에서 그 마하샤바의 마지막 장이 펼쳐지기를 기다리고 있다.

지금 내가 하는 일이 하나님의 큰 그림 안에서 어느 부분인지 고민해 본 적이 있는가? 이 책을 통해 한 사람의 인생을 설계하시고 지어가시는 하나님의 세미한 계획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또한 어떤 상황과 처지에서도 그분의 마하샤바를 믿고 하루하루를 살아갈 수 있는 비결을 깨닫게 될 것이다.

저자는 이유를 알 수 없는 고난을 많이 당합니다. 먼저 혼혈아로 태어난 것도 원해서 된 일이 아닙니다. 성장기와 젊은 시절에 방황했던 것도 원했다기보다, 켜켜이 쌓인 슬픔을 주체 못한 비틀거림이었습니다. 세계적인 대문호, 펄 벅 여사와의 만남도 드라마틱합니다. 하지만 신세계로 손짓하던 그 인연은 결국 씁쓸한 생채기만 남길 뿐이었습니다. 도망병으로 캐나다 광산촌에서 살 때는 마치 인생의 막다른 골목에 온 듯한 느낌에 막막할 따름이었습니다. 또 훗날 미국 금융계에 있을 때도 노골적인 차별을 받습니다. 이 외에도 저자의 삶에 복병처럼 엎드린 고난은 이루 말할 수 없이 많았습니다. 하지만 저자는 그 모든 것이 ‘하나님의 청사진’ 안에 들어 있었다고 고백합니다. 은행장 자리를 내려놓고 주의 종이 된 그를 향한 하나님의 계획은 실로 엄청난 것이었습니다. _송기성(정동제일교회 담임목사)


Post Office Box

[03727]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서대문 우체국 사서함 181호

CS Center

Tel. 02-362-4000

(평일 09:00~17:00 / 점심 11:30~12:30)

Fax. 02-362-4077

E-mail. guideposts@pagoda21.com


Bank Account

신한은행 100-018-320505

우리은행 1005-201-172752

(예금주 도서출판 가이드포스트)